책 소개 『태양과 바람을 경작하다』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6380902

 

책소개

지역 에너지로 에너지 독립을 꿈꾸자!

에 너지 자립 마을 이야기 『태양과 바람을 경작하다』. 에너지 대안을 끊임없이 고민하며 지구 환경을 위해 에너지 대안을 실천하고 있는 에너지 자립 마을을 찾아 취재하여 한 권의 책에 담아냈다. 민들레공동체, 대안기술센터 등 에너지 자립 마을에서부터 에너지 독립을 현실로 만드는 사회적 기업, 시민발전소, 에너지 자립 종교기관, 그리고 사람들의 실천 이야기 등을 사진과 함께 담았다. 또한 세계 다른 나라에서는 에너지 자립을 위해 어떠한 것을 실천하는지 영국, 독일, 일본 등을 찾아가 살펴보고 에너지 자립 마을을 실천할 수 있는 몇 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저자소개

이유진
저자 이유진은 대학 3학년 때 ‘아시아 환경 대탐사’라는 프로그램에 참여해, 필리핀과 인도네시아에 다녀온 뒤 지구환경문제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 미군기지 철수 후 심각하게 오염된 지역에서 살게 된 필리핀 사람들을 보면서 받은 충격은 <녹색연합>을 찾게 했고, 그때부터 십 년 넘게 <녹색연합>에서 활동하고 있다. 미군기지, 야생동물 보호, 국제 연대 일을 맡아 하다가 최근에는 에너지와 기후변화 문제에 집중하고 있다. KDI 국제정책대학원에서 공공 정책학 석사 학위를 받았고, 서울대학교에서 환경대학원 박사 과정을 수료했다. <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 연구기획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동네에너지가 희망이다(2008)』, 『기후변화 이야기(2010)』가 있고, 옮긴 책으로는 『생태 발자국(2006)』, 『공기를 팝니다(2010)』 등이 있다. 물, 에너지, 식량 문제에 두루 관심을 갖고 있다.현재 <녹색연합>의 기후에너지 정책위원.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Categories: 볼거리, 읽을거리